신세계百, 가정간편식 설선물세트 첫선
신세계百, 가정간편식 설선물세트 첫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1층 식품관에서 모델들이 신세계백화점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가정간편식(HMR) 설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제공: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1층 식품관에서 모델들이 신세계백화점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가정간편식(HMR) 설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제공: 신세계백화점)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신세계가 오는 26일부터 전 점포에 설 특설매장을 열고 명절음식 요리가 아직 낯선 주부와 1인가구를 위해 가정간편식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그간 굽기 편한 생선, 바로 육수를 낼 수 있는 간편 육수 등 쉽게 요리할 수 있는 선물은 많이 있었지만 육개장, 해장국 등 가정간편식을 명절 선물로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표 상품으로는 육개장, 곰탕 등 총 9가지 간편식을 담은 ‘올반키친 가족한상 세트(4만 4천원)’, 고기전, 떡국떡 등 명절 요리로 구성한 올반키친 명절한상 세트(4만 4천원)’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