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이슈종합] 현송월 등 北점검단·北선발대 8명 25일 평창행·트럼프 셧다운 사태·2월 임시국회 격랑·화순펜션 사망사건·쪼개지는 국민의당
[천지일보 이슈종합] 현송월 등 北점검단·北선발대 8명 25일 평창행·트럼프 셧다운 사태·2월 임시국회 격랑·화순펜션 사망사건·쪼개지는 국민의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북한 예술단 사전 점검차 방남한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21일 오전 서울역에 도착, 강릉으로 향하는 열차에 탑승하기 위해 버스에서 내리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북한 예술단 사전 점검차 방남한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21일 오전 서울역에 도착, 강릉으로 향하는 열차에 탑승하기 위해 버스에서 내리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을 포함한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 방남 일정이 21일 시작됐다. 북측 사전점검단은 이날 오전 8시 57분께 차량을 이용해 군사분계선(MDL)을 넘고, 오전 9시 2분께 경기 파주 남북출입사무소(CIQ)에 도착하고 경의선 육로를 이용해 이틀간의 방남 일정에 돌입했다.

이날 오전 KTX를 타고 강릉으로 이동해 황영조 기념 체육관 등 북한 예술단의 공연이 펼쳐질 가능성이 있는 시설들을 둘러본 점검단은 22일 다시 KTX를 타고 서울로 돌아와 서울에서 열리는 공연 무대를 점검할 예정이다.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을 이끄는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21일 강릉아트센터에서 음향 등 점검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을 이끄는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21일 강릉아트센터에서 음향 등 점검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北, 점검단 강릉 첫날 일정 마무리… 강릉아트센터 2시간 이상 점검 ☞ (원문보기)

현송월 삼지연관현악 단장을 비롯한 북한 예술단 점검단 7명이 21일 오후 평창동계올림픽 공연장 사전 점검을 위한 첫 날 일정을 마쳤다. 현송월 단장은 1972년생으로 계급은 대좌로 우리나라 대령에 해당된다. 점검단은 21일 오전 9시 2분께 남북출입국 사무소를 통과해 50여분 만에 서울역에 도착했다. 이로 인해 개성공단 폐쇄 2년 만에 경의선 육로가 열렸다.

◆2년만에 다시 열린 육로… 방남 첫날 北점검단, 서울서 강릉까지 달렸다 ☞

평창 동계올림픽에 예술단 파견에 앞서 사전점검을 위한 북측 사전점검단이 21일 강릉에 도착해 공식 일정에 들어갔다. 이들은 이날 오전 8시 57분께 차량을 이용해 군사분계선(MDL)을 넘고, 오전 9시 2분께 경기 파주 남북출입사무소(CIQ)에 도착하고 경의선 육로를 이용해 방남 일정을 시작했다. 경의선 육로는 지난 2016년 2월 이후 정부의 개성공단 전면 중단 결정에 반발한 북한이 관련 도로, 판문점 연락 채널, 군 통신선 단절 이후 약 2년 만에 처음으로 남북 육로가 열렸다는 의미가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출처: 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출처: 뉴시스)

◆취임 1년 맞은 트럼프… 축포 대신 ‘연방정부 셧다운’ ☞

미국 연방정부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 사태인 가운데 2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취임 1주년을 맞았다. AP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플로리다 주 팜비치의 개인별장 마라라고에서 기념 샴페인을 터트릴 예정이었으나, 셧다운 사태 해결에 골치를 앓아야 할 입장이 됐다. 당초 예정대로라면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마라라고에서 대선 승리 만찬을 진행한 후 재선 캠페인을 위한 모금행사를 진행하고 있을 시기다. 그러나 의회 셧다운 사태가 발생하면서 백악관에 머무르게 됐다.

◆2월 임시국회 격랑 예고… 개헌·사법개혁 첨예한 대치 ☞

국회가 오는 30일부터 한 달간 임시국회를 열기로 한 가운데 쟁점 사안을 둘러싼 여야의 대립이 첨예해 난항이 예상된다. 이명박(MB) 전 대통령을 겨냥한 검찰의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의혹 수사로 정치권의 공방이 뜨거워진데다 개헌과 사법개혁 특위가 가동됐지만, 여야 간 접점을 찾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천지일보 광주=남승우 기자] 강제개종교육피해인권연대(강피연) 광주전남지부가 21일 광주시 동구 5.18민주화운동기록관 부근에서 강제개종금지법 제정을 촉구하며 궐기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천지일보 광주=남승우 기자] 강제개종교육피해인권연대(강피연) 광주전남지부가 21일 광주시 동구 5.18민주화운동기록관 부근에서 강제개종금지법 제정을 촉구하며 궐기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1

◆“화순펜션 사망사건 원흉은 개종, 강제개종금지법 제정하라!” ☞

“사람이 죽었습니다…. 이것을 어떻게 단순한 종교 문제라고 볼 수 있겠습니까. 여러분, 우리나라 헌법에는 종교의 자유가 있습니다. 강제적인 개종은 헌법 위반입니다. 강제개종 금지법을 반드시 제정해야 합니다.” 임혜정(20대, 여)씨는 21일 강제개종교육피해인권연대(강피연) 광주전남지부 주최로 광주시 동구 5.18민주화운동기록관 세미나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최근 개종을 강요받던 고(故) 구지인씨가 부모에 의해 의식을 잃고 쓰러져 병원에 실려 갔으나 결국 사망한 사건을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결국 쪼개지는 국민의당… 통합 반대파, 내달 6일 ‘개혁신당’ 창당 ☞

국민의당 반통합파가 내달 6일 ‘개혁신당(가칭)’을 창당하기로 공식 발표했다. 바른정당과의 통합 문제를 두고 찬반 내부 갈등에 휩싸인 국민의당이 이로써 사실상 분당 수순에 들어가게 됐다. 개혁신당 추진위원회는 2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달 28일 개혁신당 창당준비위 발기인대회, 2월 5~6일 시·도당 창당대회, 6일 중앙당 창당대회를 열겠다는 신당 창당 로드맵을 공개했다.

◆우상호, 서울시장 출마 공식화… “文정부 정책 서울시에서 구현할 것”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이 21일 서울시장 출마 의사를 밝혔다. 그동안 민주당을 포함한 여권에서 거론되던 서울시장 후보군 가운데 우 의원이 이날 첫 출마 의사를 밝히면서 여권 내 서울시장 경선 열기가 달아오를 전망이다. 우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도와 세상을 바꾸기 위해서 이번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 ⓒ천지일보(뉴스천지)DB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 ⓒ천지일보(뉴스천지)DB

◆박범계 “다스 리베이트, MB에게 줬다”… 내부 고발자 녹취록 공개 ☞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이 21일 이명박(MB) 전 대통령 실 소유주 의혹에 휩싸인 자동차 시트부품 제조업체 다스(DAS) 리베이트 자금이 이 전 대통령에게 전달됐다는 등의 내용이 담긴 내부 고발자의 녹취록을 공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주현 2018-01-28 12:17:07
우리사회가 살기좋은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김준수 2018-01-22 22:41:21
요즘이 어떤시대인데
정말 심하네요.
대체 무슨권리로 이런 악행을 자행하는겁니까?

2018-01-22 07:17:50
인권유린 강제 개종 목자를 처벌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