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의료원, 아동 그룹홈에 ‘사랑의 건강검진비’ 지원
천안의료원, 아동 그룹홈에 ‘사랑의 건강검진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의료원 직원들이 17일 천안시청 복지문화국장실에서 천안시에 아동그룹홈을 위한 사랑의 건강검진비를 전달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17
천안의료원 직원들이 17일 천안시청 복지문화국장실에서 천안시에 아동그룹홈을 위한 사랑의 건강검진비를 전달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17

“적은 돈이지만 정말 소중하게 사용돼 기쁘다.”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천안의료원 직원들이 17일 오전 천안시청 복지문화국장실을 방문해 아동그룹홈을 위한 사랑의 건강검진비를 전달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영호 천안의료원장은 지난해 12월 천안의료원 직원들이 아나바다 운동으로 진행한 바자회 수익금 200여만원을 전달하면서 건강검진이 꼭 필요한 공동생활가정 아동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고 뜻을 전했다.

김영호 원장은 “직원들이 스스로 마련한 비용으로 좋은 일에 사용하게 돼 뿌듯하다”면서 “적은 돈이지만 정말 소중하게 사용할 수 있게 돼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이모(17) 양은 “건강검진 통해서 병을 예방하고 있어 좋고 지원해 주신 분들께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천안의료원은 지난해에도 바자회 수익금으로 천안지역 20명과 아산지역 16명에게 생필품을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