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신뢰못해” 국민 언론 신뢰도 한국 최하위권
“뉴스 신뢰못해” 국민 언론 신뢰도 한국 최하위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8개국 시민 대상 조사결과

[천지일보=강병용 기자] 우리나라 국민이 언론의 공정성이나 정확성을 믿는 정도가 세계 최하위 수준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4일 언론계에 따르면 미국의 유명 여론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는 작년 미국·일본·러시아·캐나다·필리핀 등 38개국의 시민을 대상으로 언론 신뢰도를 조사한 결과를 최근 공개했다.

설문 참가자가 ‘언론이 정치 보도를 공정하게 잘한다’고 답한 비율을 보면 한국은 27%로 38개국 중 37위였다. 꼴찌는 그리스(18%)였다.

정치 보도의 공정성 평가가 매우 나빴던 국가 중에는 스페인(33%), 칠레·이탈리아·레바논(각 36%), 아르헨티나(37%) 등이 있었다.

일본은 정치 보도를 긍정 평가한 비율이 55%로 우리나라의 갑절로 미국(47%), 호주(48%), 스웨덴(66%), 캐나다(73%), 네덜란드(74%) 등도 수치가 한국보다 훨씬 높았다.

‘언론이 사안을 정확하게 보도한다’고 답한 비율도 한국과 그리스는 각각 36%와 22%에 그쳐 순위 밑바닥이었다.

언론 정확성에 관한 신뢰가 낮은 다른 국가로는 콜롬비아(41%), 칠레(42%), 폴란드(43%), 이탈리아·아르헨티나(각 45%) 등이 있었다.

미국인과 일본인이 언론의 정확성을 긍정한 비율은 각각 56%와 65%였다.

이번 조사는 작년 봄 각국에서 1000명 안팎의 표본을 뽑아 설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작년 6월 공개된 영국 로이터 저널리즘 연구소의 ‘디지털 뉴스 리포트 2017’보고서에서도 한국인의 뉴스에 대한 신뢰도는 조사 대상 36개국 가운데 최하위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성주 2018-01-14 17:59:16
정말 요즘은 기자의 수준도 의심스러운 기사들이 너무 많고 오타도 점검하지 않고 기사 올리고 거짓말도 난무를 해서 믿을수가 없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