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훈, 친근한 아재 일상에 장희진 “왠지 짠하다”
김정훈, 친근한 아재 일상에 장희진 “왠지 짠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훈 일상 공개 (출처: SBS ‘살짝 미쳐도 좋아’)
김정훈 일상 공개 (출처: SBS ‘살짝 미쳐도 좋아’)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김정훈이 일상을 공개했다.

13일 밤 방송된 SBS ‘살짝 미쳐도 좋아’에서는 김정훈은 친근한 아재의 일상을 선보였다.

이날 김정훈은 아침부터 퀭한 얼굴로 ‘소파 눕방’을 선보였다. 이어 식탁 위를 가득 채운 건강식품을 가장 먼저 챙겨 먹었다.

또한 김정훈은 일본 스케줄 후 방치해 둔 캐리어 속에서 로션을 꺼내 사용하는 것은 물론 흰 양말에 슬리퍼만 달랑 신고 외출에 나서는 파격적인 패션센스를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김정훈의 하루를 지켜본 MC 장희진은 “왠지 짠하다”며 측은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김정훈은 “잉여스러운 하루를 보는 게 바로 내 행복”이라고 말해 폭소를 안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