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우 “루머로 가족들이 상처 받았다”… 어떤 루머였길래?
적우 “루머로 가족들이 상처 받았다”… 어떤 루머였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적우 (출처: KBS2)
가수 적우 (출처: KBS2)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적우가 13일 밤 ‘콘서트 7080’에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과거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한 방송장면이 회자되고 있다.

적우는 과거 KBS2 ‘여유만만’에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오해와 루머를 밝히며 숨겨진 아들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당시 적우는 “MBC ‘나는 가수다’에서 조카와 함께한 모습을 공개했는데 사람들이 조카를 내 아들이라고 오해했다”고 말했다.

적우는 “사실 너무 예뻐서 ‘내 아이였으면 좋겠다’ 생각한 적은 있다”며 “소문이 점점 무성해지면서 나도 모르는 무수히 많은 아버지가 거론되기도 했다. 근거 없는 루머로 가족들이 상처를 많이 받았다”며 심경을 털어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