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 과거 은퇴식때 눈물 흘리던 어머니 모습 눈길
박지성 모친상… 과거 은퇴식때 눈물 흘리던 어머니 모습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박지성 ⓒ천지일보(뉴스천지)DB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박지성 ⓒ천지일보(뉴스천지)DB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박지성의 모친이 교통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엔은 12일 박지성의 한 측근의 말을 인용해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씨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장명자씨는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했다.

한편 박지성은 지난 2014년 경기도 수원시 박지성 축구센터에서 열린 은퇴식에서 “부모님께 진 빚을 갚으면서 살아갈 생각이다. 아버지, 어머니 사랑합니다”라며 은퇴 순간까지 가족에게 고마움을 전한 바 있다. 아들의 은퇴 선언을 지켜보던 박지성의 어머니는 눈물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민영 2018-01-12 22:50:30
아들을 대한민국 최고의 축구선수로 키웠으니 이젠 효도 받으면서 편안히 살아도 될텐데 너무나도 마음이 안타깝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