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기안전공사, 국내 최초 ‘내부감사 및 위험관리 품질시스템’ 국제인증
한국전기안전공사, 국내 최초 ‘내부감사 및 위험관리 품질시스템’ 국제인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기안전공사가 12일,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본사에서 유수현 감사실장(사진 왼쪽)과 로이드인증원 한국지사 유상근 대표(사진 오른쪽)가 함께한 가운데 인증서 수여 행사를 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12
한국전기안전공사가 12일,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본사에서 유수현 감사실장(사진 왼쪽)과 로이드인증원 한국지사 유상근 대표(사진 오른쪽)가 함께한 가운데 인증서 수여 행사를 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12

세계적 인증기관인 ‘로이드 인증원’ 심사, 한국감사표준원 심의 통해 확정

[천지일보=이진욱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감사 한상옥)가 영국계 글로벌 인증기관인 로이드인증원(Lloyd's Register Quality Assurance)로부터 국내 공공기관 가운데 처음 ‘감사 품질 평가’에 관한 국제공인을 취득했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12일,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본사에서 유수현 감사실장과 로이드인증원 한국지사 유상근 대표가 함께한 가운데 인증서 수여 행사를 하고 ‘내부감사 및 위험관리 품질시스템 적합 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인증은 전문기관의 진단과 로이드인증원의 심사, 한국감사표준원의 최종 심의를 거친 것으로, 공사가 국제적 수준의 내부감사와 위험관리 시스템을 갖춘 기관으로 평가받게 되었음을 의미한다.

유수현 감사실장은 이날 행사에서 “국내 기관의 감사 품질을 국제적으로 처음 인정받았다는데 그 의미가 더욱 깊다”면서 “앞으로 내부감사 표준화 등을 통해 감사 수준을 한층 더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로이드인증원은 1948년 세계 최초로 UKAS(영국 인정기관)에 정식 등록된 이후 그동안 약 6만여건의 국제인증서를 발행해 왔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즈가 선정한 세계 100대 기업 중 40%를 인증한 바 있다. 현재 영국 본사를 포함, 한국 등 전 세계 48개국에서 지사를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