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실업률 9.9% 역대 최고… 실업자 수 102만 8천명
청년실업률 9.9% 역대 최고… 실업자 수 102만 8천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7 함께성장 중소벤처 일자리박람회’에서 구직자들이 취업상담을 받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10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7 함께성장 중소벤처 일자리박람회’에서 구직자들이 취업상담을 받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0.31

전체실업률 3.7%, 2016년 동일

25~29세 실업자, 1만 2천 증가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최저임금 인상 등의 여파로 고용불안정이 찾아온 가운데 작년 청년실업률이 역대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10일 발표한 ‘2017년 12월 및 연간 고용동향’에 따르면 청년층(15~29세)의 작년 실업률은 9.9%로 2000년 이후에 측정한 수치 중 가장 높았다.

전체 실업률은 2010년 이래 최대치인 3.7%로 2016년과 동일하게 집계됐다.

전체 실업자 수는 102만 8000명으로 사상 최고점을 찍었다. 실업자 수는 지난해 처음으로 100만명을 넘었다. 구직자가 가장 많이 몰린 25~29세에서는 실업자 수가 1만 2000명 늘었다.

작년 취업자는 2655만 2000명으로 전년보다 31만 7000명 증가했다. 취업자 수 증가 폭은 2016년 29만 9000명 보다 컸으나 2015년 33만 7000명, 2014년 53만 3000명에는 미달했다.

도·소매업에서 취업자가 증가세로 전환했다. 건설업은 취업자 증가폭이 커졌으며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에서도 취업자 증가세가 이어졌다.

취업상황을 산업별로 살펴보면 건설업(6.2%),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3.3%),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5.2%) 등에서 취업자가 증가했다.

반면 운수업(-1.5%), 금융 및 보험업(-1.8%), 제조업(-0.3%) 등은 감소했다.

작년 12월 취업자는 2642만 1000명으로 1년 전과 비교했을 때 25만 3000명이 증가했다.

월간 취업자 증가 폭은 10~12월 동안 정부의 목표치인 30만에 미달하고 있다. 이와 같이 3개월 연속 취업자 증가 폭이 연속 20만명대에 머문 것은 2007년 8월부터 2010년 3까지 장기간 30만명대 미만을 기록한 이후 처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rbdud09 2018-01-10 10:44:16
진짜 실업률이 낮아지고 일하는 즐거움이 넘치는 대한민국이 되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