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사고 ‘윤 일병 사고’ 이후 대폭 감소… “병영문화 혁신 노력 성과”
軍 사고 ‘윤 일병 사고’ 이후 대폭 감소… “병영문화 혁신 노력 성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병사 자살 등 군 내 사고가 최근 3년 동안 대폭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방부에 따르면 올해 군 내 인명사고는 2014년 대비 68%, 병사 자살사고는 43%, 군무이탈은 31% 각각 줄어들었다. 국방부는 2014년 당시 발생한 윤 일병 폭행 사망사건 이후 강도 높게 추진한 병영문화 혁신 노력으로 이처럼 사고가 줄어든 것으로 분석했다.

군은 군 내 사고 방지를 위해 장병 인권교육 강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소통 활성화, 불합리한 관행 개선 등의 병영문화 혁신에 노력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