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 동료·팬들 눈물의 조문… 상주는 샤이니 멤버들
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 동료·팬들 눈물의 조문… 상주는 샤이니 멤버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19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고(故) 종현의 빈소가 마련된 가운데 팬들의 조문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출처: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9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19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고(故) 종현의 빈소가 마련된 가운데 팬들의 조문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출처: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9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지난 18일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27, 본명 김종현)을 애도하기 위한 조문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19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고(故) 종현의 빈소가 마련됐다. 종현 장례의 상주는 같은 그룹 샤이니 멤버인 키, 온유, 민호, 태민이 맡았다.

이수만 SM 대표 프로듀서를 시작으로 한솥밥을 먹은 보아, 소녀시대 유리, 윤아, 엑소를 비롯해 가요계 후배인 방탄소년단이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했다.

팬들도 조문행렬에 동참하고 나섰다. 국내 팬들은 물론 일본, 중국을 비롯해 세계 각국에서 온 팬들이 빈소를 찾아 눈물로 종현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故 샤이니 종현 영정사진. (출처: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9
[천지일보=박완희 기자] 故 샤이니 종현 영정사진. (출처: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9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에 옮겨진 후 사망 판정을 받았다.

발인은 21일 오전 9시, 장지는 미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차현구 2017-12-19 22:02:18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촉망받는 가운데도 우울증이라니 믿어지지 않는 사회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