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설정스님 “예수님의 삶 되새기자” 성탄메시지
조계종 설정스님 “예수님의 삶 되새기자” 성탄메시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 ⓒ천지일보(뉴스천지) DB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 ⓒ천지일보(뉴스천지) DB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이 아기 예수 탄생을 기념하는 성탄절을 앞두고 성탄메시지를 발표했다.

총무원장 설정스님은 18일 성탄 축하 메시지에서 “평온의 하얀 빛으로 오신 예수님 탄생을 축하한다”며 “낮은 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먼저 챙기고 살피신 예수님의 삶을 되새겨야 한다. 낮은 마음으로 함께 일구는 겸손과 양보의 미덕은 서로의 신뢰를 더욱 굳게 한다”고 밝혔다.

설정스님은 “개인의 이익보다 공익을 앞에 두고, 사회와 이웃을 살피는 선한 마음을 매 순간 굳건히 하자”며 “세상의 평화를 위해 함께 힘을 합쳐야할 한겨레, 진보와 보수 모두가 조화의 기운이 넘칠 수 있도록 정진하자”고 당부했다.

대한불교조계종은 이날 서울 조계사 일주문 앞에서 크리스마스 성탄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조계종은 2010년부터 매년 종교화합의 의미를 담아 조계사 앞에 트리를 마련하고, 축하메시지를 발표해오고 있다.

김희중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은 “예수님이 누구나 굽혀 들어가기만 하면 만날 수 있는 외양간에서 태어나신 뜻은 평화와 생명의 의미를 담고 있다”며 “이는 부처님 가르침과 같다”고 말했다. 조계사 어린이합창단은 ‘크리스마스에는 축복을’ ‘징글벨’ 등 캐럴을 부르며 아기 예수 탄생을 축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