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여일 남은 평창동계올림픽, 웹툰 보고 기다려볼까
50여일 남은 평창동계올림픽, 웹툰 보고 기다려볼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된 열정-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수상작 展’

18일부터 30일까지 강원도 강릉 임당생활문화센터서 개최

[천지일보=지승연 기자] 평창동계올림픽이 개막까지 50여일 남았다. 온 국민의 관심이 동계올림픽 종목·출전 국가 등에 쏠린 가운데 평창동계올림픽을 주제로 한 웹툰 60여점이 강원도에 전시된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진흥원)은 오는 18일부터 30일까지 강원도 강릉시 임당생활문화센터에서 ‘하나된 열정-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수상작 展’을 무료로 개최한다. 전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자 기획됐다.

진흥원은 지난 5월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전국 웹툰창작체험관 이용 및 운영 활성화를 위해 ‘2017 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을 시행했다. 공모전은 기성작가와 기존 웹툰창작체험관 이용객을 제외한 모든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됐고, 예선 및 본선 접수를 통해 총 19개의 최종 수상작이 선정됐다.

이번 전시에는 지난 공모전 당선작 19점을 비롯해 기존 작가의 작품 42점이 전시된다. 전시장은 ▲공모전 수상작관 ▲평창동계올림픽 브랜드 웹툰전 ▲카툰협회 스마일 전 총 세개의 주제로 나뉜다.

2017 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수상작. 왼쪽부터 ‘우리는 평창으로 간다’ ‘딛다’ ‘고스트스포츠’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2017 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수상작. 왼쪽부터 ‘우리는 평창으로 간다’ ‘딛다’ ‘고스트스포츠’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공모전 수상작관은 진흥원이 진행한 공모전 수상작들을 볼 수 있는 공간이다. 일반부 대상 수상작 ‘우리는 평창으로 간다(김대훈)’, 청소년부 대상 수상작 ‘딛다(임형영)’, 어린이부 대상 수상작 ‘고스트스포츠(김다현)’ 등 일반부·청소년부·어린이부 3개 부문의 수상작 총 19점이 전시된다.

평창동계올림픽 브랜드 웹툰전에 전시되는 ‘하나된 열정’(왼) ‘리드 미 컬링’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평창동계올림픽 브랜드 웹툰전에 전시되는 ‘하나된 열정’(왼) ‘리드 미 컬링’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평창동계올림픽 브랜드 웹툰전에서는 이영곤 작가의 ‘하나된 열정’과 곽인근 작가의 ‘리드 미 컬링’을 감상할 수 있다. 진흥원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용 동계스포츠 브랜드 웹툰 제작 지원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두 작품은 모두 지원사업을 통해 만들어진 웹툰이다. ‘하나된 열정’은 옴니버스로 컬링·스피드 스케이팅·스노우보드·스켈레톤 등의 종목을 다루고 있으며, ‘리드 미 컬링’은 7년 전 컬링선수로 활동하다 은퇴한 한 공무원의 고군분투를 다뤘다.

한국카툰협회 스마일전 카툰 이미지.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한국카툰협회 스마일전 카툰 이미지. (제공: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17

카툰협회 스마일 전에는 이해광, 성문기, 조관제, 조항리 등 한국 카툰협회 소속 작가 40여명의 카툰 작품 40여점이 전시된다. 참여 작가들은 ‘스마일(smile)'을 주제로 한컷 만화를 그렸으며, 그림에는 “다 함께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하고, 웃으며 즐기자”는 뜻을 담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