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남원시, 가공 농산물 HACCP 인증받아
전북 남원시, 가공 농산물 HACCP 인증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남원=김경순 기자] 남원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환중) 농산물가공교육센터(상호 내츄럴퓨드)가 과채 주스, 잼 2개 유형이 HACCP 인증에 통과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3년 준공한 농산물가공교육센터는 올해 리모델링 및 기존 설비 보강, 재배치로 잼 및 과채주스 시제품에 HACCP 인증을 받았다.

HACCP은 식품의 원료와 제조, 가공, 조리 및 유통 등 모든 단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해요소를 분석하고 이를 예방, 제거 또는 허용 수준 이하로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오는 2020년까지 차례로 대부분 식품가공업체가 HACCP 인증을 받아야만 영업할 수 있다.

이에 남원시농업기술센터는 농산물 가공 시설을 갖추지 못한 농가들의 제품 생산 및 판매에 도움을 주고자 농산물가공교육센터를 운영했다.

남원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HACCP 인증을 통해 소비자에게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안전한 먹을거리에 대한 신뢰를 확보해 나가겠다”면서 “생산 농산물의 가공을 통한 부가가치 향상 및 소득 증대와 남원을 대표하는 농산물가공품을 탄생시킬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도로 다른 지역과 차별화된 고품질 농산 가공품 생산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