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푸드트럭 16대 공동 브랜드 ‘함무보까’… 청년창업 육성
부산시, 푸드트럭 16대 공동 브랜드 ‘함무보까’… 청년창업 육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기(지난해 창업) 푸드트럭함무보까 푸드트럭 현황. (제공: 부산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8
1기(지난해 창업) 함무보까 푸드트럭 현황. (제공: 부산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8

푸드트럭 사업 오이소 보이소 무이소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사직종합운동장 조각광장 인근과 시청사 앞쪽 거리에는 올해 초와는 달리 연말 추운 날씨에도 시민들의 발걸음으로 북새통을 이룬다.

이렇게 두 장소에서 평소와 다른 풍경을 볼 수 있는 것은 ‘부산 청년 푸드트럭’이 바로 그 이유이다.

‘부산 청년 푸드트럭’은 부산시가 고용노동부와 함께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부산 일자리 르네상스 프로젝트’의 ‘푸드트럭 청년 창업지원(푸드트럭 사업)’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해 지난해부터 총 16대(지난해 1기 8대, 올해 2기 8대)가 청년층만을 대상으로 창업을 완료했다.

또한 올해는 16대 ‘부산 청년 푸드트럭’에 대해 시민들이 더욱 잘 인지하고 청년 창업자 대표들 간의 유대 강화를 위한 공통 브랜드로 ‘함무보까’를 개발했다.

‘함무보까’는 ‘한번 먹어볼까’라는 뜻의 부산 사투리로 부산 시민들에게는 정겨움을 주고 다른 지방에서도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뿐 아니라 주 소비계층이 젊은 층인 푸드트럭에 개성을 더해주고 있다는 평이다.

부산시는 ‘함무보까’ 부산 청년 푸드트럭의 운영과 관리를 부산경제진흥원에 위탁하고 앞으로 ‘함무보까’ 브랜드를 푸드트럭 외관뿐 아니라 리플렛, 포장 용기 등에 활용하고 홍보영상과 푸드트럭 가이드북 제작 등에도 표시해 시민들에게 자연스럽게 인지·부각되도록 할 방침이다.

2기(올해 창업) 함무보까 푸드트럭 현황. (제공: 부산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8
2기(올해 창업) 함무보까 푸드트럭 현황. (제공: 부산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7.12.8

올해 백종원의 푸드트럭 프로그램(부산편)에 참여했던 2기 창업자 서정욱 머스테이크 대표는 “처음에는 끼와 열정만 있으면 된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푸드트럭 창업을 해보니 걱정이 많았다”며 “다행히 그간 부산시의 마케팅 덕에 백종원 대표로부터 직접 코칭을 받을 수 있었고 메뉴가 입소문 나면서 현재는 준비한 재료가 자주 소진될 정도로 반응이 좋아 기쁘다”고 밝혔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함무보까’ 브랜드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홍보해 부산의 새로운 푸드트럭 음식문화를 선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함무보까’ 푸드트럭 대표들에게 합법적인 영업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 만큼 지역사회에 어떤 방법으로 기여할 수 있을지에 대한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오는 11일부터 ‘함무보까’를 방문하고 개인 SNS에 ‘#함무보까’ ‘#부산 푸드트럭’ 해시태그와 푸드트럭 현장 사진을 포스팅하는 방문객에게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며 포스팅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미니 가습기를 증정하는 이벤트와 푸드트럭 이용 후 5개 스탬프를 모은 방문객에도 즉석 서비스 또는 기념품을 제공한다.

푸드트럭 존 방문은 ‘함무보까’ 공동 SNS 계정을 통해 위치, 메뉴, 개별 영업일정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