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호PD MBC 사장 내정에 배현진 운명은? ‘관심집중’
최승호PD MBC 사장 내정에 배현진 운명은? ‘관심집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승호PD MBC 사장 내정에 배현진 운명은? (출처: MBC)
최승호PD MBC 사장 내정에 배현진 운명은? (출처: MBC)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7일 뉴스타파 최승호PD가 신임 MBC 사장이 된 가운데 배현진 아나운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최승호PD는 앞서 여러 차례 배현진 앵커를 공개 비판해온 터라 관심이 더욱 집중됐다.

최승호PD는 지난 8월 자신의 페이스북에 배현진 앵커에 대해 언급하며 “배현진 앵커는 태극기부대의 방송이 생기면 최고의 스카우트 대상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그 방송의 사장은 김장겸, 보도국장은 박상후 쯤 되겠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그에 앞서 7월에는 “지금 뉴스데스크 앵커인 배현진씨는 최장수 앵커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며 “김재철씨 다음에 사장이 된 김종국 사장이 배현진 앵커를 교체한 적이 있었는데 그 뒤 사장 본인이 쫓겨났다. 배현진 앵커는 김종국 사장의 목이 달아난 뒤 다시 뉴스데스크에 복귀했다. 배현진 앵커를 교체한 것이 김 사장이 쫓겨난 결정적 이유라는 말이 돌았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에 배현진 앵커가 MBC 메인뉴스인 ‘뉴스데스크’ 앵커석에서 물러날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