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日대사관, 서울서 일왕 생일축하연 열어
주한日대사관, 서울서 일왕 생일축하연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주한일본대사관 주최로 일왕의 생일축하연이 열린 가운데 호텔 앞에서 ‘일왕 생일파티’ 중단을 촉구하는 애국국민운동대연합 회원들이 현수막을 들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주한일본대사관 주최로 일왕의 생일축하연이 열린 가운데 호텔 앞에서 ‘일왕 생일파티’ 중단을 촉구하는 애국국민운동대연합 회원들이 현수막을 들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시민단체, 행사개최 항의… 충돌 없어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주한 일본대사관이 아키히토(明仁) 일왕의 생일 축하 행사를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었다.

일본은 아키히토 일왕의 생일(12월 23일)을 기념하고 있으며 매년 12월 재외공관별로 주재국 인사들을 초청, 축하연을 열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을 비롯한 외교부 관계자, 주한 외교단, 한일 양측 기업 관계자 등 7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호텔 입구에서는 행사 시작 한 시간 전부터 일부 시민단체 회원들이 현수막을 들고 행사 개최에 항의했지만 별다른 충돌은 없었다.

아키히토 일왕은 지난해 8월, 생전 퇴위(살아있는 동안 왕위를 왕세자에게 넘기는 것) 의향을 밝혔다. 일본 정부는 지난 1일 아키히토 일왕이 2019년 4월 30일 퇴위하고 아들 나루히토 왕세자가 다음날인 5월 1일 즉위하는 일정을 확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