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외식비 최대 30% 할인카드 출시
신한카드, 외식비 최대 30% 할인카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국내 대표 외식기업인 ‘더본코리아’와 전략적 사업 제휴를 통해 외식 업종에 특화된 신상품 ‘더본 신한카드’ 신용·체크 2종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출시된 ‘더본 신한카드’는 더본코리아 17개 브랜드는 물론 편의점 ·교통·영화 할인 등 전월 실적에 따라 최대 4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더본코리아는 외식업계의 마이다스 손으로 불리는 백종원이 대표이사로 있으며 ▲빽다방 ▲홍콩반점0410 ▲한신포차등 다양한 외식 브랜드를 운영 중에 있다.

‘더본 신한카드 신용’ 서비스는 빽다방 이용 시 30% 할인이 적용된다. 할인전 승인금액으로 회당 1만원까지 할인되며 일 1회 및 월 10회까지 할인이 가능하다.

또한 더본 모든 매장 이용시 10% 할인이 가능하며 일 1회, 월 2회가 통합 적용, 회당 5천원까지 할인된다.

편의점(GS25, CU, 세븐일레븐) 이용 시 5% 할인이 가능하며 일 1회, 월 10회가 통합 적용, 할인전 승인금액 1만원까지 적용된다.

‘더본 신한카드 체크’ 서비스는 빽다방 이용 시 20% 할인이 적용된다. 할인전 승인금액 기준으로 회당 7500원까지 할인되며 일 1회 및 월 4회까지 할인서비스가 가능하다.

더본 모든 매장 이용 시 5% 할인이 가능하며 일 1회, 월 2회가 통합 적용, 회당 2500원까지 할인된다.

신한카드는 상품 출시에 맞춰 ‘더본 신한카드’를 온라인을 통해 발급 받은 모든 고객에게 ‘빽다방 모바일쿠폰’을 제공하는 등 런칭이벤트도 실시할 예정이다.

제휴카드 출시와 함께 양사의 인프라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협력도 지속 추진할 예정으로 신한카드 모바일 플랫폼인 신한FAN과 연계한 공동 마케팅, 빅데이터 기반 고객 관리 노하우 공유 등 포괄적인 협력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특색있고 다양한 외식 브랜드를 보유한 더본코리아와의 제휴는 신한카드 고객들에게 보다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제휴카드 출시뿐 아니라 양사의 인프라를 활용한 디지털 시너지 창출도 지속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