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북한 미사일 도발에 NSC 소집
文대통령, 북한 미사일 도발에 NSC 소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출처: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출처: 청와대)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북한이 29일 새벽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를 지시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오전 6시 NSC 전체회의를 주재한다”고 말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북한은 오전 3시 17분 미사일을 발사했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2분 뒤인 3시 19분 문 대통령에게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보고했다.

정 실장은 이후 3시 24분 2차로 보고했고, 문 대통령은 이 보고를 받자마자 NSC 전체회의 소집을 지시했다.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쏜 것은 지난 9월 15일 이후 75일 만이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11번째다.

북한은 이날 새벽 3시 17분쯤 평안남도 평성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