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TV]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 후보 “위원장 자질 충분한가?”
[천지TV]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 후보 “위원장 자질 충분한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전진현 수습기자]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17일 국회에서 열렸습니다. 이날 청문회는 최시중 후보자 연임을 두고 자질에 대한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김재윤 의원 | 민주당) “(기자 활동 당시) 연봉 1500만 원 이였죠? 그런데 어떻게 그 많은 부동산을 살 수가 있나요? 그리고 부동산 산 다음에 보면 5개월 후에, 여기 보면 분당 신도시 발표되고 그래요” (최시중 | 방송통신위원장 후보) “답답합니다. 어떻게 전두환 전 대통령이 그러면 분당개발계획을 얘기했다 그 말씀인데… 사전에 정보를 입수해서, 그것을 가지고서 부당이득을 취하지도 않았고, 생각도 없었습니다” 이 밖에도 야당은 최시중 후보자의 탈영의혹, 위장전입 등 의혹을 가지고 문제를 제기하며 자진사퇴를 촉구했습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