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얼리 서인영-박정아 그룹 마지막 활동
쥬얼리 서인영-박정아 그룹 마지막 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기여성 그룹 쥬얼리(박정아, 서인영, 김은정, 하주연)가 6집 리패키지 앨범 첫 방송에서 눈물을 보여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박정아와 서인영이 6집 리패키지 앨범을 끝으로 그룹 활동을 마감한다고 밝힌 가운데 지난 18일 KBS 2TV ‘뮤직뱅크’에서 ‘러브스토리’ 컴백 무대를 가졌다. 이날 쥬얼리는 관객 없이 진행된 사전 녹화에서 겨울과 어울리는 눈꽃과 크리스털 장식으로 꾸며진 무대에 올라 폭발적인 가창력을 과시했다. 그러나 본 방송 무대에서 활동 마무리 소식을 듣고 찾아온 팬들과 관객들의 응원 소리에 그만 멤버 모두 눈물을 쏟고 말았다. 쥬얼리 소속사 관계자는 “멤버들이 ‘러브스토리’ 노래를 들었을 때, 방송에서 감정을 잡기가 힘들 것 같다고 이야기했었는데 팬들을 처음으로 만나자 참고 있던 눈물이 쏟아진 것 같다. 다행히 방송에는 사전 녹화 무대가 방송돼 문제가 없었지만 멤버들이 무대에서 내려온 후에도 눈물을 멈추지 않아 너무 안타까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7일 박정아와 서인영이 마지막으로 참여하는 앨범 ‘End And…’를 발표한 쥬얼리는 첫 방송을 시작으로 19일 MBC ‘쇼 음악중심’과 오는 20일 SBS ‘인기가요’를 통해 ‘러브스토리’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