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의 나라 만들자” 영·호남 종교 사회 시민 한목소리
“평화의 나라 만들자” 영·호남 종교 사회 시민 한목소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영·호남 사회·종교 지도자들이 세계평화와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실질적인 행동을 촉구하고 평화실현을 다짐했다. 25일 오후 대구텍스타일콤플랙스(DTC) 비즈니스센터 2층 다목적홀에서 ‘제1회 남북평화통일을 위한 영·호남 종교지도자 평화컨퍼런스’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불교 개신교 민족종교 등 종교계 인사들과 평화단체 관계자들이 평화협약 체결 후 손을 잡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