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부산시당 “근거 없는 설 유포 시… 징전비후(懲前毖後)”
더민주 부산시당 “근거 없는 설 유포 시… 징전비후(懲前毖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천지일보(뉴스천지)

당원 “해당 행위”
당밖 “분열과 혼란 야기… 의도적 행위” 간주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최인호 위원장)이 15일 성명을 내고 “내년 지방선거 준비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갖가지 설들이 난무하고 있다”며 진화에 나섰다.

부산시당은 특정 지역구에 전략공천을 검토한다는 등의 확인되지 않는 기사들이 나오고 있는데 이는 전혀 터무니없는 내용이라는 점을 밝힌다는 메시지도 덧붙였다.

부산시당은 “내년 지방선거 공천은 당헌·당규에 정해진 절차에 따라 공식 기구에서 선거 승리라는 대원칙하에 차근차근 준비해 나갈 것”이라며 “허위사실을 바탕으로 벌써 누가 전략공천이 되느니 마느니 하는 것은 지방선거를 준비하는 예비후보들뿐만 아니라 당을 위해 관심과 성원을 보내고 있는 당원들에게 혼란과 분열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한 일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원일 경우는 해당 행위로 간주해 관련 당헌·당규의 절차에 따라 처리할 것이고 당 밖의 사람이 이 같은 일을 벌인 사실이 확인될 경우 우리 당의 분열과 혼란을 일으켜 경쟁 당을 유리하게 만들려는 의도로 보고 법적 조치도 불사하겠다”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