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전국 청소년 미디어페스티벌 개최
광명시, 전국 청소년 미디어페스티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5회 광명시 전국 청소년 미디어페스티벌’ 포스터. (제공: 광명시)

18~19일 광명청소년수련관
영화상영·미디어체험 등 다채

[천지일보 광명=박정렬 기자] ‘제5회 광명시 전국 청소년 미디어페스티벌’ 영화제 및 시상식이 오는 18~19일 광명시청소년수련관에서 개최된다.

첫날인 18일에는 ‘조촐한 추모’ ‘아프리칸 닥터’ ‘페인트통’ 애니메이션 ‘모아나’ 등이 상영되며 오후 5시부터는 유스오케스트라와 함께하는 영화음악회가 진행된다. 또 영화등급 분류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가 제공될 예정이다.

둘째 날인 19일 12시부터는 미디어 체험마당이 운영된다. 이곳에서는 ▲뉴스제작체험 ▲아이패드로 영화예고편 만들기 ▲스톱모션영화제작 ▲할리우드 특수 분장체험 ▲VR 가상체험 등을 할 수 있다.

또 미디어페스티벌 본선 수상작 상영회와 시상식이 진행된다. 지난 9월 29일부터 10월 27일까지 진행된 미디어페스티벌 공모전에는 ‘친구’를 주제로 전국 중고교 청소년들의 다양한 관점과 생각이 담긴 UCC 및 애니메이션 작품이 총 270편 접수돼 역대 최고라는 기록을 남겼다.

이 작품들을 대상으로 1차 청소년 프로그래머 심사, 2차 실무위원회, 3차 전문가 심사, 마지막으로 청소년 청중 심사단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총 20편의 본선 수상작이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 수상작들은 광명시청소년미디어센터 페이스북과 광명시청소년종합정보시스템을 통해서도 지속적으로 상영할 예정이다.

행사를 주관한 광명시 전국청소년미디어페스티벌 조직위원회(위원장 윤철)는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주체가 돼 청소년 인권, 학교폭력, 생명존중 등 다양한 사회 전반의 주제들을 영상으로 다루고 함께 논의하며 나누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