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 선제골 이어 후반 16분 구자철 두 번째 골 뽑아
[한국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 선제골 이어 후반 16분 구자철 두 번째 골 뽑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한국 골키퍼 조현우가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의 프리킥슛을 막아내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세르비아의 아뎀 랴이치가 한국과의 평가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구자철이 두 번째 골을 뽑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4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후반 13분 혼전 상황에서 골을 허용했다.

그러나 구자철이 후반 16분 두 번째 골을 뽑았다.

이로써 평가전은 후반 16분 현재 1:1로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