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정준영 영상편지… “빨리 故 김주혁에게 가고파”
1박2일 정준영 영상편지… “빨리 故 김주혁에게 가고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박2일 정준영 영상편지… “빨리 故 김주혁에게 가고파”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1박2일’ 정준영이 고(故) 김주혁을 향한 영상편지에서 눈물을 참지 못했다.

5일 방송된 KBS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 멤버 김준호 차태현 데프콘 김종민 정준영이 각각 고 김주혁을 추억하며 영상편지를 남겼다.

특히 정준영은 SBS ‘정글의 법칙’ 촬영 차 해외에 있어 김주혁의 빈소를 찾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정준영은 영상편지를 통해 “형은 항상 저희에게 너무 멋있는 형이었고 그 누구보다도 소중한 형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제가 안 좋은 일로 잠깐 쉬고 있을 때 한국 오자마자 형들한테 연락했었다. 주혁 형이 나 힘들까봐 내가 오자마자 바로 모였다. 나 힘들까봐 형이 나 보러 와줬었다”며 “나는 형 옆에 갈수도 없는 게 너무 미안하다. 빨리 형한테 가고 싶다”고 눈물을 꾹꾹 누르며 덧붙였다.

한편 김주혁은 지난달 30일 불의의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충남 서산시 대산읍에 위치한 가족 납골묘에 안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