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영상뉴스] KBS 국정감사 파행… “졸병들 열병식 하는 것이냐”
[천지일보 영상뉴스] KBS 국정감사 파행… “졸병들 열병식 하는 것이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시연 기자] KBS와 EBS 국정감사를 앞둔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 회의실 입구.

KBS 노조 소속 기자들이 KBS 고대영 사장에게 질문을 쏟아냈는데요.
고 사장은 모든 질문에 침묵으로 일관했습니다.

국정감사 시작에 앞서 여당 의원들은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참석하지 못한다는 전화 통보를 했다고 전했습니다.

(녹취: 신경민 | 더불어민주당 과방위 간사)
“(과방위) 위원장이라는 사람이 저지 조의 일원으로 방통위에 가서 앉아 있는 이런 불행한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녹취: 이상민 | 더불어민주당 의원)
“KBS·EBS 국정감사를 시행해야 합니다. 위원장이 느닷없이 과천에 있다는 이유로 회의를 취소시키고, (회의 참석한 의원들을) 졸병들 열병식 하는 것도 아니고…”

국정감사 시간에 과방위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방송통신위원회에 방문한 겁니다.

MBC의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의 이사 선임 문제를 제기하며, 이대로는 국감을 진행할 수 없다고 선언했습니다.

국민의당은 자유한국당 없이 국정감사를 시작해야 한다고 맞섰습니다.

(녹취: 김경진 | 국민의당 과방위 간사)
“의결을 통해서 정상적으로 진행되어야 하는 절차를 이행하지 않고 있으므로, 진행을 해주십사 요청을 드리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

오전에 예정된 KBS·EBS 국정감사는 결국 파행으로 끝이 났습니다.

국정감사가 파행되면서 피감기관에 대한 감사를 제대로 못 하게 됐는데요.
국민과 공공의 이익을 위해 감사기관이 국정감사에서 좀 더 책임감 있는 모습으로 보여주길 기대해 봅니다.

(영상취재/편집: 황시연 기자, 촬영: 오동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