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과거 학창시절 미모 보니… 긴머리 vs 단발 ‘뭘 해도 예쁨’
윤아, 과거 학창시절 미모 보니… 긴머리 vs 단발 ‘뭘 해도 예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윤아 학창시절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윤아가 12일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서 장동건과 함께 사회자로 나선 가운데 그의 미모가 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날 윤아는 단발머리 스타일에 시스루룩 드레스를 입고 여신 미모를 발산하며 레드카펫에 올랐다.

▲ 12일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고 있는 윤아. ⓒ천지일보(뉴스천지)

이런 가운데 그의 학창시절 사진이 눈길을 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너무 충격적인 윤아 졸업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학창시절 윤아는 긴 생머리와 백옥 같은 피부로 청순함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현재 모습과 크게 다를 바 없는 여신 미모가 놀라움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deejirerr 2017-10-13 12:58:20
진짜 예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