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아사히 “北 사거리 1만 3천㎞ ICBM 개량형 개발한 듯”
日아사히 “北 사거리 1만 3천㎞ ICBM 개량형 개발한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7월 4일 북한의 화성-14형 발사 장면.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북한이 7월 2차례 시험발사에 성공한 ICBM ‘화성-14형’을 개량한 신형 미사일을 개발한 정황을 포착했다고 일본 아사히신문이 11일 보도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아사히 신문은 ‘북한 정세에 정통한 서울의 군사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화성-14형이 2단식인 만큼 북한이 각국의 ICBM에 많이 보이는 3단식을 개발했을 것으로 분석했다.

또 소식통은 한국, 미국, 일본이 정보위성을 통해 북한이 지난달 말 평양 산음동에 있는 무기 공장에서 미사일로 보이는 기기를 열차에 실어 반출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앞서 노동신문이 지난 8월 23일자 인터넷판에 보도한 사진에는 ‘화성-13’이라는 글자와 3단식으로 보이는 로켓 도면이 노출돼 신형 ICBM 개발의도를 과시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