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바지 연휴는 자연과 함께… “나는 배타고 남이섬 간다”
막바지 연휴는 자연과 함께… “나는 배타고 남이섬 간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지솔 인턴기자] 추석 연휴 8일째인 7일 막바지 연휴를 만끽하기 위한 발걸음이 이어진 가운데 휴양객들이 배를 타고 남이섬에 들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