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서포터즈, 24일 ‘강강술래 대축제’ 개최
코리안 서포터즈, 24일 ‘강강술래 대축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코리안 서포터즈(회장 문상주)가 오는 24일 오후 6시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강강술래 대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한반도의 평화와 경제 살리기를 염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리안 서포터즈 측에 따르면 이날 국무총리, 문체부장관, 서울시장 등 시민단체 1만명과 한복을 입고 진도예술단 강강술래보존회 등과 강강술래 축제한마당잔치를 펼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