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경제 > 기업·산업
암젠코리아, 종근당과 골다공증 혁신 신약 ‘프롤리아’ 공동판매 협약
강병용 기자  |  kby2489@newscj.com
2017.09.13 21:19:36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13일 김영주 종근당 대표(좌)와 노상경 암젠코리아 대표(우)가 프롤리아 공동판매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종근당)

[천지일보=강병용 기자] 암젠코리아는 최초의 생물학적 제제로 출시한 골다공증치료제 ‘프롤리아’(성분명 데노수맙)의 국내 공동판매 계약을 종근당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프롤리아는 최초이자 유일한 RANKL 표적 골다공증 치료제로 지난해 11월 골다공증 혁신 신약으로 국내 출시됐다.

이번 계약은 국내 골다공증 영역에서 생물학적 제제로서는 다국적사와 국내사가 최초로 체결하는 파트너십이다. 13일부터 암젠코리아는 종합병원에서, 종근당은 준종합병원 및 의원에서 프롤리아의 영업과 마케팅을 공동으로 담당한다.

이번 공동판매 계약을 계기로 세계적인 생명공학 기업인 암젠의 기술력과 국내 시장에서 입증된 종근당의 오랜 영업력을 결합해 프롤리아의 국내 시장 확대에 시너지 역할을 할 것으로 양사는 기대하고 있다.

프롤리아는 6개월에 1회 투여하는 피하주사제다. 장기 치료시에도 안전성이 입증됐으며 우수한 골절 예방 효과와 골밀도 개선 효과를 나타낸다는 게 암젠코리아 측의 설명이다.

김영주 종근당 대표는 “골다공증 혁신 신약을 종근당 제품군에 새롭게 포함시켜 국내 근골격계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령화가 급속히 진행되면서 골다공증 유병율도 증가하고 있다. 골다공증 질환의 특성상 골절이 발생하기 전까지 뚜렷한 증상이 없어 골절 예방이 적기에 이뤄지지 않고 있다. 골절이 한 번 발생할 경우, 환자들의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할 뿐 아니라 사망까지 이를 수 있기 때문에 보다 효과적인 치료를 통한 선제적인 예방이 중요하다.

강병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