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소녀상에 마음 담아 올리는 ‘다(茶)’
[울산] 소녀상에 마음 담아 올리는 ‘다(茶)’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울산=김가현 기자] ‘제5차 세계위안부의 날과 72주년 광복절 맞이 헌정공연’이 울산 남구 울산대공원 소녀상 앞에서 열렸다.

14일 울산은 24도로 촉촉한 비가 내린 가운데 100여명이 울산시민이 참여했다. 이날 헌정공연은 시낭송, 서예퍼포먼스를 비롯한 국악행사 등으로 진행됐으며 효담다례원 참가자들이 평화의 소녀상 앞에 헌다(茶)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