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추석연휴 전후 ‘특가 항공권’ 판매
아시아나항공, 추석연휴 전후 ‘특가 항공권’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추석연휴를 전후해 ‘알뜰족’들을 위한 특별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날부터 말일까지 ▲일본 ▲중국 ▲동남아 ▲대양주 ▲미주 등 총 19개 노선을 대상으로, 정상운임의 최대 40%까지 할인된 가격의 ‘추석연휴 전후 특가 항공권’을 판매한다.

아시아나항공의 ‘추석연휴 전후 특가 항공권’은 추석연휴 기간을 전후해 9월과 10월 사이(연휴기간 제외/노선별 상이) 출발하는 ▲일본 6개(인천~나리타/오사카/나고야/후쿠오카/오키나와/삿포로) ▲중국 2개(인천~베이징/푸동) ▲동남아 3개(인천~홍콩/방콕/호치민) ▲대양주 2개(인천~시드니/사이판) ▲미주 6개(인천~LA/뉴욕/샌프란시스코/시애틀/시카고/하와이)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항공권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flyasiana.com)와 모바일 웹(m.flyasiana.com),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왕복총액 최저 운임 기준 18만 7900원부터, 인천~홍콩, 인천~사이판, 인천~하와이, 인천~LA 노선은 각각 31만 4800원과 38만 7300원, 69만 8400원, 76만 8400원부터 구매 가능하다.

또한, 아시아나항공은 ‘추석연휴 전후 특가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에게 항공권 할인쿠폰을 제공하는 한편, 추첨을 통해 아시아나항공 인천공항 비즈니스 라운지 이용권 2매(25명), 피자 교환권(20명), 고급 에이프런(20명), 커피 교환권(100명)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와 관련한 보다 상세한 사항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