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개신교
한교연 “남북 평화통일 대로 여는 날까지 마음 모아 기도하자”
차은경 기자  |  anbu116@newscj.com
2017.08.14 09:12:20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한반도 안보 위기, 생사가 걸린 문제이다’ 성명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한국교회연합(한교연,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이 최근 고조되고 있는 한반도 안보 위기 상황과 관련해 한국교회 성도들에게 “남과 북이 화해와 용서로 평화 통일의 대로를 여는 그 날까지 마음을 모아 기도하자”고 당부했다.

한교연은 최근 ‘한반도 안보 위기, 생사가 걸린 문제이다’ 성명을 통해 “최근 미북 간에 험악한 말이 오가며 한반도를 전쟁 위기상황으로 몰아가고 있다”며 “만약 이 땅에서 다시 전쟁이 발발한다면 그때는 남북 모두가 공멸할 것이다. 이 땅에서 절대로 전쟁이 다시 일어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보 앞에서는 여야도 보수, 진보도 따로 없다. 나라를 지키는 안보는 이념이 아닌 생사가 걸린 문제기 때문”이라며 “정부와 여야 정치권뿐 아니라 국민 모두가 내 나라 내 땅은 목숨을 걸고 반드시 지키겠다는 결연한 각오와 행동으로 똘똘 뭉쳐야 할 때”라고 말했다.

또 “우리끼리 사사건건 대립하고 분열하면서 막연히 누군가가 이 땅의 평화와 나와 내 가족의 생명을 지켜주겠지 바란다면 돌이킬 수 없는 파국을 맞을 수도 있다”며 하나 될 것을 촉구했다.

그러면서 한교연은 “북이 속히 무력 도발의 헛된 망상에서 깨어 대화를 통한 교류와 협력의 장으로 나아오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관련기사]

차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