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젊은 세대 위한 신개념 연금 ‘KB라떼 연금저축펀드’ 출시
KB국민은행, 젊은 세대 위한 신개념 연금 ‘KB라떼 연금저축펀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국민은행, 2040 젊은 세대를 위한 신개념 연금상품 출시 (제공: KB국민은행)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이 젊은 세대들의 노후준비를 위한 신개념 연금상품인 ‘KB라떼 연금저축펀드’를 출시했다.

‘KB라떼 연금저축펀드’는 소비성향 대비 노후대비가 취약한 2040 젊은 세대를 위한 모바일 전용 연금상품으로, 라떼 한 잔 값을 매일 절약하면 노후를 위한 목돈을 마련할 수 있는 ‘카페라떼 효과’를 기반으로 설계됐다.

특히 이 상품은 연금의 장기상품 특성을 고려해 낮은 수수료와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전용 포트폴리오를 제공한다. 연령에 따라 자동으로 주식과 채권 비중을 조절해 주는 ‘TDF(Target Date Fund)’ ‘라떼 인덱스 포트폴리오’ ‘라떼 든든 포트폴리오’ 등 3종의 포트폴리오를 제공한다. 꾸준히 연금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은퇴시점 예상적립액, 세제공제 예상액 및 은퇴 후 매월 받을 수 있는 연금정보도 전용화면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바쁜 2040 직장인을 고려해 언제 어디서나 아이콘으로 쉽게 입금하는 ‘아이콘 입금’도 도입했다.

예를 들면 오늘 커피 한 잔 절약한 돈으로 ‘아이콘 입금’ 화면의 라떼연금 커피 아이콘을 누르면, 5천원이 자동으로 연금저축으로 적립되는 방식이다. 이렇게 매일 라떼연금 커피 아이콘으로 5천원을 절약하면 1년에 182만원 저축이 가능하며, 30년간 꾸준히 절약하게 되면 약 8천만원이 모이게 된다. 은퇴 후 연금으로 수령한다면 월 77만원을 10년간 받을 수 있는 규모(투자수익률 3% 가정)다. 아이콘은 커피, 택시, 담배 등 소비업종을 중심으로 총 9가지로 운영된다.

KB카드를 이용한 자동적립도 가능하다. 사전에 적립비율과 한도를 설정해 놓으면, 매월 카드결제대금의 일정비율이 별도로 출금돼 연금저축으로 적립된다. 소비와 저축을 연계해 알아서 노후를 준비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신규 가입은 지난 7월 선보인 ‘My연금’에서 가능하며, 국민연금과 다른 금융기관의 연금자산까지 통합 관리 하는 ‘My연금’에서 라떼연금을 관리한다면 훨씬 더 효과적으로 노후를 준비할 수 있다.

한편 연금저축펀드에 적용되는 세제혜택(연간 400만원 한도, 최대 16.5% 세액공제)도 그대로 적용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요즘 젊은 세대들은 연금자산을 통해 스스로 노후를 준비해야 한다고 인식하고 있어, 이번에 새로운 개념의 연금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국민 모두가 행복한 노후를 준비할 수 있도록 계속해 새로운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