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운 여름 눈조각 앞에서 ‘찰칵’
더운 여름 눈조각 앞에서 ‘찰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12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한여름밤 눈조각전’을 찾은 한 시민이 조각상과 인증사진을 찍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서울시가 ‘문화바캉스’를 주제로 개최하는 ‘서울문화의 밤’ 축제의 일환으로 크라운해태제과(회장 윤영달) 임직원 600여명이 참여해 300개의 눈조각을 만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