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中企 ‘녹생상품’ 판매지원
홈플러스, 中企 ‘녹생상품’ 판매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홈플러스 중소기업 녹색상품 특별판매전 이미지. (제공: 홈플러스)

관련단체와 판매촉진 MOU
인기제품 정식입점도 추진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홈플러스가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와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 판매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녹색상품 판로 지원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이란 매년 전국 22개 소비자·환경단체와 소비자 패널단이 직접 사용해보고 환경성, 품질, 만족도 등을 종합해 우수하다고 평가한 상품이다.

올해는 홈플러스 부천상동점 등 2개 친환경 서비스와 22개 친환경 상품이 선정됐다. 홈플러스는 10~12일 부천상동점 센트럴홀에서 에코매스 등 13개 중소기업의 녹색상품 특별판매전을 열고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은 상품에 대해서는 향후 정식 입점도 추진키로 했다.

이번 특별판매전에서는 ▲사탕수수 폐당밀 소재로 환경호르몬 배출을 줄인 애코매스 ‘슈가랩 도마’ ▲마모된 구두굽만 교체해 경제적으로 쓸 수 있는 일경실업 ‘힐클립 구두’ ▲생분해성 플라스틱으로 만든 브러시월드 ‘생분해 칫솔’ ▲계면활성제를 쓰지 않고 물을 전기분해해 만든 과일야채세정제 벡스인터코퍼레이션 ‘베지아쿠아’ ▲밀짚과 대나무에서 추출한 펄프로 만든 헬씨티슈 ‘밀짚화장지’ ▲스마트폰 케이블로 충전할 수 있는 건전지 제이앤케이사이언스 ‘몬스터배터리’ ▲폐우유팩과 종이컵을 재활용해 만든 동신제지 ‘두루마리 화장지’ 등 30여개 상품을 소개한다.

홈플러스 등 3개 단체는 앞으로 녹색상품 중에서도 중소기업 상품판매를 지원해 녹색상품의 저변 확대 및 친환경 녹색소비 문화 확산에 기여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안태환 홈플러스 그로서리상품본부장은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다양한 우수상품 판매를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전인수 올해의 녹색상품 선정위원회 공동선정위원장, 이덕승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상임대표, 안태환 홈플러스 그로서리상품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협약식 이후 녹색상품 특별판매에도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