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네이처컬렉션 강남점’ 스마트점포로 변신
LG생활건강 ‘네이처컬렉션 강남점’ 스마트점포로 변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G생활건강 네이처컬렉션 스마트스토어에서 고객이 '오늘나의메이크업' 앱으로 메이크업 평가를 받고있다. (제공: LG생활건강)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LG생활건강이 뷰티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네이처컬렉션’ 강남점을 디지털 기술을 통한 다양한 경험과 정보를 제공하는 ‘스마트 스토어’로 새롭게 꾸몄다고 3일 밝혔다.

네이처컬렉션 강남점은 디지털 이미지를 활용한 매장 디스플레이를 비롯, 소비자들이 직접 경험하고 공유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제품 활용 노하우를 알려주는 디지털 콘텐츠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제품은 물론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스마트한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이중 특히 눈에 띄는 것은 인공지능 메이크업 전문가에게 나의 화장이 잘됐는지 확인해보고 화장법에 대한 팁을 얻을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앱)인 ‘오늘 나의 메이크업’을 매장에서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현했다는 점이다. ‘오늘 나의 메이크업’ 앱으로 사진을 촬영하면 사용자의 화장을 분석해, 내추럴, 러블리, 스모키 중 가장 가까운 콘셉트와 메이크업의 완성도를 점수로 나타내준다. 또 베이스, 아이, 쉐이딩, 립, 아이브로우 등 5가지 항목별 세부점수와 메이크업 노하우가 제공돼 어떻게 보완하면 좋을지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으며 관련 제품도 추천해준다.

이 앱은 LG생활건강과 서울대학교 장병탁 교수팀, 한국정보화진흥원 빅데이터센터가 함께 개발한 것으로 전문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이 분석·평가한 3만여건의 메이크업 이미지 빅데이터에 딥러닝과 인공지능 등 최신 기술을 접목해 생활 속에서 유용하고 재미있게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매장 내 ‘메이크업 디스플레이존’에서는 메이크업 노하우, 제품의 제형, 발색 등과 관련된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감상하면서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또한 한 달에 한번 ‘토요일의 라이브 토크(Saturday Live Talk)’라는 특별한 이벤트를 기획하고 유명 뷰티 크리에이터를 초청, 매장에서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고 고객과 네이처컬렉션 사이의 실시간 소통의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네이처컬렉션 마케팅 담당자는 “강남점 스마트스토어는 다른 매장과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체험을 통해 심도 있게 브랜드를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라며 “디지털 콘텐츠는 정기적으로 제작해 고객과 만나고 변화하는 트렌드에 빠르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