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소방안전본부, 소방관 사칭 주의 당부
[광주] 소방안전본부, 소방관 사칭 주의 당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관은 소화기 판매·정비하지 않습니다”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광주시 소방안전본부가 최근 소방서 직원을 사칭해 소화기를 교체해야 한다는 말로 현혹하며 강매하는 피해사례가 접수돼 주의를 당부했다.

광주시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소화기 강매 유형은 주로 소방점검을 나왔다면서 소화기를 살핀 뒤 재충약해야 한다면서 가져가 충약비를 요구하거나, 소방관이라고 속인 뒤 소화기 점검을 빌미로 소화기를 직접 판매하는 수법이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최근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소화기 내용연수 10년 신설, 주방화재용 K급 소화기 의무설치 등 관련법이 개정됨에 따라 소화기를 강매하는 행위가 다시 고개를 드는 것으로 보고 있다.

시 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소방관은 소화기를 판매하거나 충약 등 정비하지 않는다”며 “이런 행위를 할 경우에는 반드시 신분증을 확인하거나 소방서, 경찰서 등에 신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