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이민근·정승현·홍순목·이상숙 시의원, 수암꿈나무 체육공원 조성 감사패·공로패 받아
[안산] 이민근·정승현·홍순목·이상숙 시의원, 수암꿈나무 체육공원 조성 감사패·공로패 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은 왼쪽부터 이민근·정승현·홍순목·이상숙 의원. (제공: 안산시의회)

축구동호인들 ‘주민복지향상과 체육발전에 이바지’ 전달

[천지일보 안산=정인식 기자] 안산시의회 이민근 의장과 정승현 부의장, 홍순목 문화복지위원장, 이상숙 도시환경위원회 간사가 지난 16일 상록구 장상동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역 축구 동호인들로부터 감사패와 공로패를 수상했다.

이날 장상동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 내 동막골 본운동장에서 열린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 완공 기념식’에서 본안산FC 및 수암FC 회원들로부터 이민근, 정승현, 홍순목 의원은 감사패를, 이상숙 의원은 공로패를 각각 받았다.

동호인들은 이들 의원들이 평소 소외지역 체육시설 확충을 통해 주민 복지 향상에 열과 성을 다했을 뿐만 아니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 조성에 헌신적으로 이바지한 공이 크므로 주민들의 감사한 뜻을 모아 패를 전달한다고 밝혔다.

실제로 의원들은 이 사업의 예산 수립 단계부터 공사가 완료되기까지 전 과정에 관심을 갖고 진행 상황을 점검한 것은 물론 행정 및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이상숙 의원은 앞서 수차례의 현장활동을 통해 주민 의견 수렴에 적극 나서며 이 시설이 사용자 친화적인 공간으로 조성되도록 앞장서 온 것으로 전해졌다.

의원들은 “상대적으로 도시 기반 시설이 부족한 장상동 일대에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이 들어섬으로써 그동안 문화체육 활동에서 소외돼 왔던 이 지역 주민들이 불편이 해소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 삶의 질 향상과 복지 증진을 위해 의정활동을 매진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수암 꿈나무 체육공원은 면적 1만 4528㎡에, 축구장 1면, 풋살장 1면, 테니스장 3면 등의 시설을 갖춘 종합체육시설로, 주민들의 기대와 염원 속에 지난 6월 말 공사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