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대표팀 새 수장에 신태용 감독 선임
축구대표팀 새 수장에 신태용 감독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태용 감독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2016 리우 올림픽 대표팀과 U-20 대표팀을 이끌었던 신태용(47) 감독이 축구대표팀 수장 자리에 앉게 됐다.

축구협회는 4일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기술위원회를 열고 축구대표팀 감독에 신태용 감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앞서 축구대표팀은 울리 슈틸리케 감독의 경질로 감독 자리가 공석이었다.

신 감독은 작년 리우 올림픽에서 한국 대표팀을 이끌고 8강 진출에 성공했으며 지난달 막을 내린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도 감독을 맡아 16강 진출까지 이뤄냈다.

신 감독의 임기는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태선 2017-07-05 09:15:22
우리 한국팀 잘 부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