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전략폭격기 B-1B 한반도 출격… F-15K와 연합훈련
美전략폭격기 B-1B 한반도 출격… F-15K와 연합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공군이 20일 한반도 상공에서 미국의 전략폭격기 B-1B 랜서 2대와 한미연합훈련을 한다고 밝혔다.

공군은 “B-1B 랜서 2대가 한반도에 출격해 공군 F-15K와 연합훈련을 한다”며 대북 억제력을 보여주기 위한 정례적인 훈련의 일환이라고 밝혔다.

B-1B 2대는 제주도 남방을 거쳐 동해로 비행하며 공군의 F-15K 전투기와 연합훈련을 실시한다.

‘죽음의 백조’로 불리우는 B-1B 랜서는 미국의 3대 전략폭격기 중 하나다.

B-1B는 지난달 29일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지 불과 5시간 뒤에 동해 상공에 나타나 훈련을 벌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