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렛츠런재단, 농어촌 발전 위해 30개 단체에 기부금 전달
한국마사회 렛츠런재단, 농어촌 발전 위해 30개 단체에 기부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마사회 렛츠런재단이 17일 경기도 과천 렛츠런파크 서울 본관 대강당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가진 뒤 본관 앞에서 단체기념촬영하고 있다. (제공: 한국마사회)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이양호)가 지난 17일 경기도 과천 렛츠런파크 서울 본관 대강당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양호 렛츠런재단 이사장, 김학신 렛츠런재단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렛츠런재단은 2017년 농어촌 발전지원 공모사업에 최종적으로 선정된 30개에게 기부금 약 4억을 전달했다.

‘렛츠런재단과 함께하는 2017년 농어촌 발전지원 공모사업’은 농어촌 소득증대, 일자리 창출지원, 삶의 질 향상 3개 분야에서 공모했으며 농어촌 지역에 소재한 단체에 한해 선정됐다. 지난 4월부터 약 한 달간의 서류심사와 현장검증을 거쳐 최종 선정된 30개의 단체들은 렛츠런재단의 지원을 받아 농어촌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서 이양호 렛츠런재단 이사장이 직접 기념패와 기부금을 전달하며 선정된 단체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건넸다.

이양호 렛츠런재단 이사장은 “이번 사업 공모과정에서 전년보다 신청수가 훨씬 많았다. 농어촌을 위해 어려운 일 하시는 분들께 더 힘이 되고 싶.”고 밝혔다. 또 “한국마사회 렛츠런재단은 연간 90억원 이상 기부사업을 하고 있으며 더 많은 사람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렛츠런재단(이사장 이양호)은 올해 4년째를 맞고 있는 한국마사회의 사회공헌재단으로 일자리 창출사업, 취약계층 복지증진 사업 등을 지원하며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