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라 두 번째 영장심사
정유라 두 번째 영장심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서울중앙지법이 2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321호 법정에서 ‘국정농단’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할 예정인 가운데 법원 바닥에 정씨의 포토라인이 테이프로 표시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