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영기-이현경 결혼 “시아준수가 축가 부르려고 일본서 귀국했다”
민영기-이현경 결혼 “시아준수가 축가 부르려고 일본서 귀국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아준수

[뉴스천지=지유림 기자] 뮤지컬 배우 민영기-탤런트 이현경의 결혼식을 축하하기 위해 일본에서 시아준수가 귀국했다.

민영기-이현경 커플은 3일 오후 6시 서울 삼성동 마벨러스 3층 그랜드볼룸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결혼식에 앞서 오후 4시 30분경 기자간담회를 열고 “가수 시아준수가 축가를 부르러 일본에서 귀국한다”고 밝혔다.

이어 “시아준수가 일본에서 막 도착했다고 하더라. 깜짝 공개할 예정이라, 미리 밝히지 않았다”며 “결혼식 시간인 오후 6시에 맞춰 도착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민영기-이현경 커플의 결혼식은 기독교식으로 비공개로 진행됐다.

배우 유준상이 사회를, 결혼식 주례를 임동진 목사가 맡아 진행한 가운데, 새 신랑 민영기는 신부를 위한 특별한 무대를 마련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