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서비교 지상토론1] (13) 약속한 예언을 이룰 때 그 노정 순리에 대한 내용이 있는가?
[경서비교 지상토론1] (13) 약속한 예언을 이룰 때 그 노정 순리에 대한 내용이 있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제공: HWPL 종교연합사무실)

본지는 앞서 종교인들의 타종교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8대 종교 교리·신앙비교’를 연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천지일보가 창간 7주년을 기념해 만난 종교계 인사들의 조언을 바탕으로 진행한 것이다. 기획 연재 후 각 종교의 교리에 대한 궁금증 해소를 요구하는 독자들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에 지난해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자료를 제공받아 본지에 게재한다. 1·2차에서는 ‘성경(성서)·불경’ 비교가 이뤄졌고, 3차에서는 범위를 확대해 ‘성경·불경·힌두경전·민족경전’이 비교됐다.

질문은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인구(23억)가 믿고 있는 기독교의 경서 성경을 기준으로 했다. 성경은 66권 전반에서, 불경은 불경 중에서 가장 영적으로 깊이 있다는 법화경에서 답을 제시했다. 불경은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와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가, 성경은 진만기·이세영 HWPL 수석 경서위원이 답변했다. 성경은 두 경서위원의 답변이 같아 한 가지만 게재했으며 불경은 두 교수의 답변에 다소 차이가 있어 모두 게재했다.

* 답변은 개인의 견해로 종단의 입장과는 다를 수 있고, 본지의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  ⓒ천지일보(뉴스천지)


13. 약속한 예언을 이룰 때 그 노정 순리에 대한 내용이 있는가?

불경 답변1: X

-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

 

불경 답변2: ○△

“선남자 선여인 네 가지 법 성취하면 법화경 얻게 돼”

법화경 28 보현보살권발품에는 다음과 같은 부처님과 중생의 대화가 나온다. “만약 선남자 선여인이 여래께서 열반에 드신 뒤에 어떻게 해야 능히 이 법화경을 얻을 수 있습니까(若善男子善女人 於如來滅後 云何能得是法華經)?”

그러자 부처님이 보현보살에게 말씀하시기를 “만약 선남자 선여인이 네 가지 법을 성취하면 된다. 부처님이 열반에 드신 뒤에 법화경을 얻을 수 있다(佛告普賢菩薩 若善男子善女人 成就四法 於如來滅後에 當得是法華經). 네 가지 법이란 첫째, 모든 부처님이 나를 보호하고 생각해 주고 지켜주고 있다고 여겨라(爲諸佛護念). 둘째, 인연 닿는 대로 여러 가지 복을 많이 지어라(植衆德本). 셋째, 법화경의 가르침에 따르면 결정적으로 틀림없이 성불한다고 믿어라(入正定聚). 넷째, 모든 중생들을 다 구제하겠다는 마음을 가져라(發救一切衆生之心)”라고 했다.
-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

성경 답변: ◯

“하나님의 예언은 ‘배도→멸망→구원’의 순리대로 성취”

성경에 기록된바,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예언은 ‘배도(背道) → 멸망(滅亡) → 구원(救援)’의 순리로 기록되었고, 그 순리대로 성취된다(살후 2:1∼3). 시대마다 하나님께서는 먼저 택해 언약한 선민이 배도하면, 그 세계를 멸망시킨 후 구원의 역사를 통하여 새로운 세계를 만드셨던 것을 볼 수 있다.

먼저 택해 언약한 아담의 세계가 범죄하여 그 죄가 관영하자 하나님께서는 홍수로 아담의 세계를 멸망시키신 후 노아의 방주를 통해 새로운 구원의 역사를 시작하신 것이다(창 6장).

노아의 세계가 범죄하자 모세를 통해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을 통해 멸망시키신 후 새로운 구원의 역사를 시작하셨다(출 12장). 모세를 통해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도 솔로몬 왕 때 이방신을 섬겨 범죄하자 예수님을 통해 새로운 세계를 만들어 구원의 역사를 이루셨다(왕상 11장, 요 1:1∼13).

이렇게 시대마다 이전 세계가 부패함으로 허물고 새 나라를 세워온 것이다. 이는 초림 때에도 그러했고, 재림 때 역시 마찬가지이다. 예수님께서는 주 재림의 예언에 대해 말씀하시기를, 거룩한 곳이라는 하나님의 성전에 멸망의 가증한 것이 서는 일이 있게 되고 그 후 도망한 자들로 말미암아 구원의 역사가 있음을 예언하셨다.

또한 이 일을 하늘이라는 하나님의 장막에 해와 달과 별로 비유한 하나님의 선민들이 빛을 읽고 어두워지고 흔들리는 멸망의 역사 이후 택하신 자를 나팔 불어 모으는 구원의 역사가 있음으로 설명하셨다(마 24:15∼16, 마 24:29∼31). 이는 주 재림 때도 시대마다 있어진 배도, 멸망, 구원의 순리대로 모든 예언이 이루어짐을 설명하고 있는 것이다.

신약성경을 종합한 결론인 요한계시록에도 이와 같은 예언이 이루어지는 노정순리는 계 6장 12~14절과 계 7장 1~4절을 보면 동일하다. 마 24장의 예언과 같이 계시록 6장에도 하늘의 해와 달과 별이 빛을 잃고 심지어 하늘이 떠나가는 배도한 선민의 멸망의 사건 이후, 즉 ‘이 일 후’ 계시록 7장에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 쳐서 새로운 하나님의 선민인 영적 새 이스라엘 12지파를 창조하는 구원의 역사가 있음을 말씀하신 것이다.

신약의 예언의 말씀이 성취될 때 그 실체들이 하나씩 출현하여 성경에 기록된 예언의 말씀을 이루게 된다.
- HWPL 수석 경서위원 진만기 목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임지영 2017-06-07 09:35:16
저 순리를 아는 목사님들 거의 없을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