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관광 명소 ‘용두암’
제주 관광 명소 ‘용두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제주=이선미 기자] 4일 크게 덥지는 않지만 강한 자외선이 내리쬐는 제주시 용담2동에 있는 용두암 인근에는 해삼, 뿔소라, 낙지, 전복 등 해녀가 따온 싱싱한 해산물이 가득하다. 싱싱한 해산물을 맛보기 위한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용연 인근의 바닷가에 용두암은 용머리의 형상을 하고 있다. 이 바위의 높이는 약 10m나 된다. 이곳은 제주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명승지다. 화산 용암이 바닷가에 이르러 식어 해식을 받아 형성된 것으로 보인다. 용두암은 용이 승천하려다 뜻을 이루지 못했다는 전설을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