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기획 > 종교기획
[경서비교 지상토론1] (12) 예언된 배도·멸망자들과 구원자의 비밀과 실체들에 대한 내용이 있는가?
강수경 기자  |  ksk@newscj.com
2017.06.02 14:19:1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제공: HWPL 종교연합사무실)

본지는 앞서 종교인들의 타종교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8대 종교 교리·신앙비교’를 연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천지일보가 창간 7주년을 기념해 만난 종교계 인사들의 조언을 바탕으로 진행한 것이다. 기획 연재 후 각 종교의 교리에 대한 궁금증 해소를 요구하는 독자들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에 지난해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종교연합사무실이 진행한 ‘종교경서비교토론회’ 자료를 제공받아 본지에 게재한다. 1·2차에서는 ‘성경(성서)·불경’ 비교가 이뤄졌고, 3차에서는 범위를 확대해 ‘성경·불경·힌두경전·민족경전’이 비교됐다.

질문은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인구(23억)가 믿고 있는 기독교의 경서 성경을 기준으로 했다. 성경은 66권 전반에서, 불경은 불경 중에서 가장 영적으로 깊이 있다는 법화경에서 답을 제시했다. 불경은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와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가, 성경은 진만기·이세영 HWPL 수석 경서위원이 답변했다. 성경은 두 경서위원의 답변이 같아 한 가지만 게재했으며 불경은 두 교수의 답변에 다소 차이가 있어 모두 게재했다.

* 답변은 개인의 견해로 종단의 입장과는 다를 수 있고, 본지의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  ⓒ천지일보(뉴스천지)

12. 예언된 배도자들과 멸망자들과 구원자의 비밀과 실체들에 대한 내용이 있는가?

   
 


불경 답변1: △
“세 존재에 대한 구분은 없어… 귀신도 귀의하면 성불해”


법화경 제1권 서품, 법화경 제3권 6 수기품을 통해서 관련 내용을 찾아 볼 수 있다. 세 존재에 대한 명확한 구분 없다. 심지어 귀신도 부처님께 귀의하면 성불하여 구원자 소속이 될 수 있다고 본다.
- 종교학자 민희식 교수

불경 답변2: △
“배도자·멸망자·구원자의 비밀이라는 말은 없어… 최고의 깨달음이 비밀”


성경에서 말하는 예언이라는 것이 없을 뿐만 아니라 배도자라든지 멸망자 등도 나오지 않는다. 또한 구원자의 비밀이라는 말도 없으며, 만약에 인도하는 자가 있다면 붓다를 포함하는 선지식(善知識)이 있다. 그래서 유사한 내용을 찾는다면 최고의 깨달음을 얻는 것(anuttatasamyaksambodhi, 무상정등각)이 비밀이라면 비밀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 문을식 교수

성경 답변: ◯
“배도·멸망·구원자 요한계시록 성취 때 나타나 예언 이뤄”


하나님께서는 신약 성경의 말씀을 통하여 주 재림에 관하여 먼저 배도하는 일이 있고 멸망의 아들이 나타난 후에 예수 그리스도의 강림의 역사가 있다(살후 2:1~3)고 말씀하셨다. 또한, 주의 임하심과 세상 끝에 있을 징조에 관한 마태복음 24장에서도 이와 같은 내용의 예언을 찾아 볼 수가 있다. 거룩한 곳이라는 하나님이 함께 하시던 한 장소에 멸망의 가증한 것이 들어와 멸망시키는 일이 있고 이 때 이것을 확인한 자는 산이라는 구원의 처소로 도망하라는 말씀이다(마 24:15∼16).

이 뿐만 아니라, 요한 계시록에는 배도자, 멸망자, 구원자에 관한 비밀을 비유로 기록하신 말씀이 나온다(계 1:20, 계 17:7, 계 10:7). 이 세 존재는 예언이 성취되는 때에 출현하여 자기들에 대하여 기록된 예언의 말씀을 이루게 된다. 계 13장에 바다에서 올라온 일곱 머리와 열 뿔 가진 짐승은 하늘이라는 일곱별이 있는 하나님의 장막에 들어가 성도들과 싸워 이겨 42달간 이들을 멸망시키고, 이 후에 계 12장에서 여자가 낳은 아이와 그 형제들이 이들 멸망자 짐승과 싸워 이김으로 일곱째 나팔의 비밀과 같이 하나님의 나라와 구원이 있게 된다.

예언대로 배도자, 멸망자, 구원자가 출현하여 이들에게 예언되어 있는 것을 이루는 것이다. 예언이 성취되어 실체들이 나타날 때는 그 예언을 이루고 있음에도 자기 자신도 세상 어느 누구도 알지 못한다. 왜냐하면 비밀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예언이 이루어지는 사건의 현장에서 한 목자를 택하여 모든 것을 보여주고 들려주시고 멸망자와 싸워 이기게 하신다. 이것이 바로 구원자의 역사이다.

이 모든 것은 오늘날 주 재림 때가 되어 예언대로 이루어졌으며, 이에 대해 증거하고 있다. 참 종교의 경서는 경서의 예언과 예언이 성취되어 나타난 실체에 대하여 증거할 수 있어야 한다. 그러한 경서만이 참 하나님께서 인류에게 주신 참 종교가 될 것이다. 
- HWPL 수석 경서위원 이세영 목사 

강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탁명진
2017-06-05 19:22:1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이거 아는 목사님들도 없을듯하네요
이거 아는 목사님들도 없을듯하네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시연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