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벽여제’ 김자인, 맨손으로 555m 초고층 빌딩 정복
‘암벽여제’ 김자인, 맨손으로 555m 초고층 빌딩 정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롯데월드타워가 20일 오전 11시부터 1층 동측 게이트에서 진행한 ‘김자인 챌린지 555’ 행사에서 김자인 선수가 등반 시작 2시간 29분 만에 롯데월드타워를 완등, 국내에서 가장 높은 빌딩을 최초로 오른 클라이머로 기록됐다.

사진은 이날 김자인 선수가 국내 최고 높이 555m 롯데월드타워를 맨손으로 등반하고 있는 모습이다. (제공: 롯데물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